10월에 발표된 신형 알루미늄 맥북은
Unibody 알루미늄 바디가 매우 인상적이었다.
그리고 줄어든 발열과 향상된 성능은 매우 좋은 평가를 받고 있다.
다만 우리나라에서는 환율의 영향으로 높은 가격이 매겨져 있는 안타까운 현실이 있을 뿐..

그런 알루미늄 맥북에 써드 파티 메모리를 장착할 경우
문제가 생긴다는 보고가 생기고 있다.

현재 알루미늄 맥북에는 삼성에서 만든 DDR3 메모리가 장착되어 있다.
하지만 애플에서 제공하는 BTO를 통해 업그레이드를 할 경우,
매우 높은 가격을 지불해야 한다.
그래서 보통 써드 파티의 메모리를 구입해서 따로 업그레이드를 많이 한다.
그리고 맥북에서는 그런 업그레이드가 어렵지 않도록 배려하고 있다.

그런데 Apple Support Discussion Forums에서,
알루미늄 맥북에 써드 파티 메모리를 장착하면,
시스템이 불안해진다는 유저들의 원성이 나오고 있다.

사람들은 DDR3 메모리의 새로운 기능이 문제를 일으킨다고 추측하고 있다.
애플에서는 어떻게 지원을 할지 궁금하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