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 글은 제나두님의 글을 패러디한 것입니다.


삼성에서는 계속 새로운 터치폰과 스마트폰을 내놓고 있다.

그와 함께 아이폰과 애플을 타겟으로 단점을 이야기하는 기사가 쏟아져 나오는 것은 우연일까?


그렇다면 삼성에서는 아이폰을 이길수 있을까?

각종 네가티브 마케팅을 통해서도 어려울것 같다.



1. 기능 축소의 전례

국내 출시되는 삼성 스마트폰들은 해외에서 발표한것보다 스펙이 떨어지는 경우가 허다하다.

해외에서 발표한것과 동일한 스펙의 스마트폰이 나온다면? 싸구려 마감일것이다.


2. 살 사람도 다른 제품을 산다.

예전엔 휴대폰 하면 애니콜이었지만 요즘은 사이언도 분발하고 있다.

또한 위피의무화 폐지로 해외의 휴대폰들도 들어오기 시작했다.

이제 삼성 스마트폰의 위상은 예전만 못하다.

게다가 원래 국내에서 스마트폰은 삼성보다 LG가 더 유명했다.


3. 생각처럼 불편하다.

비단 삼성만이 아니다. 

보기엔 화려하지만 사용에 있어서는 사용자를 전혀 배려하지 않은듯한 UI는 짜증나게 만든다.

삼성폰이 최고라 생각하시는 부모님께서는 삼성폰을 사용하신지 10년이 지났는데,

아직도 전화만 걸으신다.

최근들어 문자 확인 및 전화번호부를 사용하시기 시작하셨다.

그만큼 불편하다는 이야기이다.

최근에 나온 전지전능 옴xx 스마트폰을 사용해보았는데,

한때 PDA좀 만졌음에도 불구하고 인터넷 접속 하는데 꽤 오래 뒤적거려야 했다.


4. 삼성을 믿는가? 정녕?

그간 삼성이 보였던 행동을 보라.

제왕적 경영 및 불법 탈세, 불법적인 경영권 계승,

노조 설립 금지, 태안 기름유츨 사태 등..

도덕적인 회사를 바라지는 않는다.

하지만 불법을 자행하는 회사는 없어야 한다.


5. 제대로 된 앱스토어가 없다.

애플의 앱스토어처럼 제대로 된 앱스토어가 없다.

앱스토어를 만들려고 해도 폰마다 스펙이 다르고,

어플리케이션을 개발할 개발자도 적다.

윈도 모바일을 쓰더라도 어플리케이션을 구입할 방법이나 장소조차 알기 힘들다


6. 이제 2위까지 올라왔다.. 하지만..

1위는 다 알다시피 노키아이다..

노키아는 요즘 실적이 안좋다고 하지만 여전히 그 자리는 굳건하다.

최근 경제 위기에도 삼성폰의 실적이 좋다고 한다.

하지만,

불꽃은 꺼지기 전에 더 밝은 법이다.

자체 기술도 없고,

한 모델이 성공하면 그와 비슷한 모델로 라인업만 늘리는게 좋은지 모르겠다.

게다가,

삼성 스마트폰에서 사용하는 윈도 모바일은 갈수록 시장을 잃어가고 있다.


7. 삼성은 특별하지 않다. 스마트폰에선

삼성은 전체 휴대폰에서 2위이다.

하지만 스마트폰에선 그다지 힘을 못쓰는 윈도 모바일을 사용하는 한 회사일 뿐이다.

게다가 윈도 모바일은 시장에서 점점 입지가 작아지고 있다.

하물며 그 안의 삼성은..

요즘은 안드로이드도 인기가 있지만,

이제 폰이 나오기 시작했다.

그나마도 시장의 반응은 싸늘하다.

삼성에서 안드로이드 스마트폰을 내놓는다고 해도 갈길이 멀다..


8. 삼성은 특별하다. 한국에서만..

우리나라에서는 삼성이라면 모든게 용서되는듯 하다.

작년에 이건희 전 회장이 고개 한번 숙이자 삼성을 향한 모든 화살이 사라져버렸다.

하지만 세계적으로 볼때엔 그냥 큰 회사일 뿐이다.

이제 겨우 38위, 순이익으로는 41위에 들었다.

세계적으로는 갈길이 멀다.

하지만 국내에서의 지위로 인해 국내엔 최신 스마트폰이 늦게 나오기까지 한다.

국내에서 개발된 스마트폰이 국내에 나오지 않다니..

한국에서 특별한 삼성이다.


9. 삼성은 아직 블로거, 네티즌들의 존재를 모르는것 같다.

삼성에서는 이미지 광고등을 통해서 마케팅을 참 잘한다.

그런데 블로거, 네티즌들은 그런 이면의 삼성의 문제점들을 너무나 잘 안다.

그런 블로거, 네티즌들에게 어필할수 있는 방법은 바로 삼성이 바르게 나아가는것 뿐이다.

또한 스마트폰도 더 좋고 선도해가는 스마트폰을 만들어야 한다.


10. 신종인플루엔자로 인류는 멸망할지도 모른다.

삼성은 계속 새로운 폰을 내놓지만, 신종인플루엔자 바이러스는 코앞이다. 그렇다는 얘기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