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플은 북미에서는 강했지만 전 세계적으로 봤을때엔 아직 점유율이 낮았다.

많은 시장 조사 결과들을 보면 북미 시장에서는 탑3 안에도 들고 그랬지만,

전 세계적으로는 탑10에도 들지 못했다.

그런데 2009년 1분기에 영국에서 탑5에 들어가는 기염을 토했다.


1980년대 맥은 유럽에서 꽤 잘나가는 컴퓨터였다.

그당시 애플 유럽을 이끌던 장 루이 가세는 스티브 잡스가 애플에서 쫓겨난 이후 애플의 매킨토시 사업부를 이끌어 나가기도 하였다.

하지만 그 이후 애플은 계속 고전을 면치 못했고 시장 점유율이 바닥을 기었다.


스티브 잡스 복귀 이후에도 많이 좋아지기는 했지만,

애플에서 내놓은 서비스중 많은 부분이 북미를 대상으로 하고,

결국 북미 시장을 제외한 다른 시장에서는 시장 점유율이 상대적으로 크게 성장하지 못했다.


하지만 이번 영국에서의 탑5 진입으로 맥이 유럽에서도 성장하고 있음을 알 수 있게 되었다.

이번에 4.8%의 시장 점유율을 기록했고 이는 전년도 대비 6.6% 성장한 수치이다.

이에 비해 전체 컴퓨터 시장은 5.1% 하락했다.


요즘 애플은 북미 시장에서도 비교적 고전하고 있다.

넷북이 시장에서 크게 성장함에 따라 많은 컴퓨터 메이커들이 넷북을 출시하고 있다.

하지만 애플은 넷북 출시를 계속 부인하고 있다.

결국 2009년도 맥의 시장 점유율은 최근 18분기내 최저를 기록했다.18분기만에 하락했다.


하지만 영국 시장에서 맥은 사상 2번째로 높은 시장 점유율을 기록했고 

이를 토대로 유럽에서의 입지를 강하게 할수 있으리라 예상된다.


한편, 유럽에서 맥은 컴퓨터 시장 탑5에 진입하지 못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