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 컴퓨터인 MBP가 갑자기 블루투스가 안잡힌다..ㅡㅡ
덕분에 마우스를 사용 못하게 되었고..
아무 생각없이 포맷을 감행..ㅡㅡ
PRAM 소거해볼 생각을 못했다..ㅡㅡ
PRAM 소거해보면 그냥 해결됬을것 같은 불길한 예감이 들지만..
어쨋든 그냥 생각없이 밀었는데..
전에 타임머신으로 쉽게, 너무 쉽게 복구 되어서 더 생각이 없었던것 같다..

타임머신으로 복구했는데..
계정의 비밀번호가 틀리단다..ㅡㅡ
내가 쓰는 비번을 다 쳐봐도 틀리단다..
그래서 CD로 비번을 바꿨는데..
접속해보니 시스템 글꼴이 이상하다..ㅡㅡ
1개월쯤 전에 시스템 글꼴로 장난치다가..
원상 복귀한 기억이 있는데..
그것때문인듯..ㅡㅡ

귀차나서 다시 한번 포맷 후 재설치..
내일 다시 타임머신으로 복구해봐야겠음..
폰트 문제가 다시 생기지 않도록
전체 복구가 아닌 데이터만 복구해봐야 겠다.

덕분에 오늘 작업은 윈도로 했는데..
다시한번 윈도는 불편하다는 생각을 했음..
집에 와서 아이맥을 사용하니 제대로 된 세상에 돌아온 느낌이 든다..

내일은 무사히 해결되면 좋겠다..

신고

'Apple > 나의 맥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맥에서 워드프로세서 작업하기..  (10) 2008.09.20
맥북프로 복구 완료..  (4) 2008.08.26
MBP 문제로 삽질중..ㅡㅡ  (4) 2008.08.26
메뉴바의 아이콘들 (2)  (6) 2008.08.23
메뉴바의 아이콘들 (1)  (8) 2008.08.22
나의 맥 이야기.. (Part.8)  (6) 2008.07.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