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폰4는 우리나라에 출시된 이후 계속 엄청나게 주문이 되고 있다.
현재 16기가는 71차, 32기가는 72차의 예약을 받고 있고 64만대 가까이 예약 되었다.
그리고, 현재 32기가는 60차의 개통이 눈앞이고, 16기가는 53차까지 개통이 되었어야 한다.
개통에 대한 공지는 예약한 사람들에게 각각 문자로 통보되고,
또한 쇼 공식 블로그를 통해 공지도 되었다.

그런데, 문제는 공지 및 문자 안내처럼 개통이 안되는 경우가 많다는 점이다.
쇼 공식 블로그에도 해당 내용들이 댓글로 많이 달려있다.
현황을 파악해 보면, 보통 KT에서 개통을 공지한 2일 전에 문자를 보내주는데,
그 문자는 잘 받은 경우가 거의 대부분이다.
하지만 대리점에서 연락 받기를 또는 대리점에 확인해보면,
실제로 물건이 없어서 개통이 안되고 기다리라는 이야기를 하는 경우가 너무 많다.
물론 정상적으로 받은 경우도 있겠지만 말이다.
전체적으로 물량이 부족한가 싶으면 그것은 또 아니다.
공지는 계속해서 다음 차수들이 개통된다고 하고 있다.

KT에서 공지를 하고 문자를 보낸 것은, KT가 예약한 사람들과 한 약속이다.
이것을 대리점에서 깨고 있다.
대리점에서는 물건이 없어서 어쩔수 없다고 하는데,
물량은 KT에서 주는것이니 결국 KT의 책임이라는 것이다.

어쨋든, 예약자들은 대리점을 보고 예약한것이 아니라 KT를 보고 예약을 했다.
또한 KT는 예약한 사람들을 대리점에 연결해주었다.
즉 KT는 자신들이 한 약속을 최선을 다해 지켜야 한다.

KT는 예약하는것이 아이폰4를 받는 가장 빠른 방법이라고 이야기해왔고,
꽤 잘 지켜가고 있다.
그런데, 하나를 지키니 다른것이 문제가 생겼다.
이런 사태가 커져만 가는것은 KT의 유통 문제라고 생각한다.
이 모든것이 KT가 광고하는것 처럼..
SHOW 때문이다.

  • BlogIcon Ray 2010.10.22 11:28

    오프라인 판매를 안하는것도 좀 웃깁니다.. 계속 저렇게 예약판매 형식으로 갈껀지.... 황당하기도 하구요

    • BlogIcon drzekil 2010.10.22 14:43 신고

      오프라인 판매는 안하는것이 아니라 못하는것 같습니다..
      예약자들에게 판매할 물건도 부족하기때문에 오프라인에 물건을 못푸는것이라 생각합니다.

    • BlogIcon Ray  2010.10.22 21:46 신고

      그렇다고 보기엔.. 예약 시즌2 라는것부터 이해가 잘 안가는 판매 방식이라고 생각이 들었거든요.....

    • BlogIcon drzekil 2010.10.23 01:57 신고

      시즌2는 저도 솔직히 좀 별로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만..
      KT의 판매전략이라고 생각하렵니다..
      일단 예약중에는 오프라인 판매는 계속 안할것 같네요..

  • BlogIcon 종달 2010.11.09 15:17

    대리점에서 엄한 생각을 하는건 아닐까요???

    어떤분은 아이폰4를 오프라인으로 구입하셨다고도 합니다...

    대리점에선 예비 물품을 좀더 들여와서 그걸 팔았다고도 하더군요;;;

    • BlogIcon drzekil 2010.11.09 16:36 신고

      KT입장에서 모든 대리점을 완벽히 통제하기는 힘들것 같습니다..
      그래도 저렇게 약속을 못지키면서 계속 공지를 하는것은 문제가 있다고 생각합니다.

  • BlogIcon EC0-349 2011.11.02 14:39

    그렇다고 보기엔.. 예약 시즌2 라는것부터 이해가 잘 안가는 판매 방식이라고 생각이 들었거든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