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해 11월로 만 4년을 넘겨버린 맥북프로를 2011년에 처분하기로 하고, 가벼운 뉴맥북에어를 구입하기로 하였다. 무려 13인치 풀업 사양으로.. 본체만 217만원정도 (학교의 애플 교육 할인 프로그램덕에..)하는 고가의 맥북에어가 일주일의 기다림 끝에 1월 10일 월요일에 도착하였다.

새로운 제품을 받는 것은 언제나 설렌다. 지난주 내내 배송 트래킹 하느라 일이 손에 잡히지 않을 정도였는데, 드디어 도착하고 실제 제품을 보니 정말 너무너무 맘에 든다.. 역시 애플이구나 하는 생각이 들고 역시 가벼운게 좋구나 하는 생각도 든다.

사실 전에 사용하던 맥북프로도 그다지 나쁘지 않았다. 특히 SSD로 업그레이드 한 후로는 매우 만족스러웠다. 그 무게만 빼고 말이다. 처음엔 무겁다고 생각하지 않았는데, 갈수록 무겁다고 느껴지더니 급기야는 일주일에 1번, 1달에 1번, 작년 여름 이후에는 거의 계절당 한번쯤 갖고 다닌것 같다. 어찌나 무겁게 느껴지던지..ㅡㅡ 그래서 이번에 과감하게 맥북 에어를 구입하게 된듯 하다.

사양은 전혀 고민하지 않았다. 컴파일도 자주 하고 가끔이지만 사진 편집이나 동영상 편집도 꽤 하는관계로 CPU는 무조건 높게.. 메모리도 2기가는 부족하니 무조건 4기가.. 15인치 사용하다가 11인치는 화면이 너무 좁으니까 13인치.. 마지막으로 보조기억장치는 220기가의 SSD도 좀 좁았으니 무조건 256기가로 가기로 마음먹었다. 너무 고사양인듯 한 생각도 들었지만 집의 아이맥은 거의 아내 차지이니 맥북에어가 내 메인 컴퓨터가 될 가능성이 높았고 그러다 보니 좀 무리해서라도 좋은 사양으로 구입했다.

드디어 뉴맥북에어가 도착하고 그 아름다운 자태를 드러냈다. 쭉 빠진 몸매와 가벼운 무게는 나를 120% 만족시켰다. 이렇게나 가벼웠던가.. 1.32Kg의 무게는 정말 가볍게 느껴졌다. 또한 256기가의 플래시 저장장치(애플에서 SSD라는 용어를 사용하지 않는다.. 왜인지는 모르겠지만..)는 정말 환상적인 속도를 보여준다. 주변에서 사용하는 맥북프로보다 더 빠릿하게 움직이는것 같다.

날씬한 뉴맥북에어의 개봉샷은 길이가 길어서 접어둔다.





  • BlogIcon 렌즈캣 2011.01.11 12:30 신고

    에어를 구입하셨군요^^ 실 성능이 어떤지 많이 궁금합니다 ㅎㅎ

  • BlogIcon 극악 2011.01.11 14:30

    정말 부럽습니다~ 친구에게 뽐뿌를 주니 13인치 맥북에어를 하나 사더군요^^; 저도 무척이나 사고 싶습니다~

    • BlogIcon drzekil 2011.01.11 14:35 신고

      극악님도 하나 지르세요..^^

    • BlogIcon 극악해골 2011.01.13 19:58 신고

      내일이 애플 스토어 이벤트날이라서 기대중입니다~
      만약 맥북 에어가 싸게 나온다면 덥썩 지를지도요;;

    • BlogIcon drzekil 2011.01.14 12:44 신고

      11인치 맥북에어는 행사에서 빠졌지만, 13인치 에어가 착한 가격인듯 합니다. AOC와 거의 비슷한 수준이네요.. 지르시려나요..^^

  • 화니 2011.01.12 00:47

    저도 같은 사양 사용중인데요. ^^
    붓캠으로 XP 깔려다가 결국 실패하고 패럴로 깔아서 사용중입니다. ㅠㅜ
    윈도7은 잘 깔린다던데... 이제 애플이 XP를 버린건가요 ㅎㅎ
    사람들이 하도 쳐다봐서 갖고 나가기가 부담스럽네요. ㅋㅋ

    • BlogIcon drzekil 2011.01.12 00:48 신고

      XP는 잘 설치가 안되나요..
      전 맥만 사용하다 보니 몰랐네요..

      정말 사람들이 많이들 보는것 같아요..^^

  • indy 2011.01.12 09:51

    맥북프로 아주 만족스럽게 사용하고 있습니다만..

    저 역시 어깨 빠질거 같아요. ㅠ_ㅠ

    • BlogIcon drzekil 2011.01.12 10:49 신고

      맥북프로는 무게만 빼면 정말 좋은 노트북이라고 생각합니다..
      다만 그 무게가.. 무게가..

  • BlogIcon mcdasa 2011.01.12 17:43

    전 맥북프로15 집에서 썩히기 싫어서 억지로라도 빽팩에 넣어서 들고나갑니다.
    중요한건 빽팩이죠. 어깨에 메고 갔다가는 어깨빠지죠...

    • BlogIcon drzekil 2011.01.12 20:05 신고

      저도 가지고 다니려고 꽤 노력했습니다만..
      결국엔 그 무게때문에 잘 안갖고 다니게 되더라구요..
      맥북에어는 무게가 가벼워서 정말 만족스러워요..

  • BlogIcon 라라바스 2011.01.12 21:03 신고

    성능이 어떤지? 넘 궁금한데..기준이 될만한 뭐가 없을까요?
    PC는 여러 벤치성능 s/w가 있어서.기준이 딱 되는데..전 맥초보라서.질문드립니다..

    • BlogIcon drzekil 2011.01.12 21:21 신고

      이번에 런칭한 맥앱스토어에 보니 노바벤치라는 무료 벤치 프로그램이 있어서 돌려보았습니다.
      353점 나왔네요..
      http://novabench.com/view/57070
      사이트에 보시면 다른 기종들에 대한 내용도 있으니 참고하시구요..

      전 벤치마크를 믿지 않는 편입니다..
      그런점에서.. 체감 성능은 최고라고 느껴집니다..
      오늘 동영상 트랜스코딩하는데 처음으로 CPU가 느리구나 하는 생각을 했습니다

  • BlogIcon 라라바스 2011.01.12 22:24 신고

    감사합니다..novabench괜찮습니다..

  • 2011.01.20 00:46

    비밀댓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