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art. 1 보러 가기..

맥의 구입을 마음먹고..
온라인상에서 이곳 저곳 기울여보았지만..
결국 가장 쉽게 구할수 있는 곳은 온라인 애플스토어였다..
맥북은 매력적인 가격에 성능까지 최상이었다.
마침 2006년 10월즈음 해서 코어2듀오를 장착한 맥북이 발표되었으니..
맥북을 구입하기엔 정말 최적의 시기라 생각되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구입하기 직전까지 갔던 맥북


미국에서는 발표되고 바로 쉬핑이 된 반면..
한국에서는 따로 전자파 인증을 통과해야 했다.
애플코리아에서는 2주정도면 통과할거라고 했고..
난 2주를 손꼽아 기다렸다..
그런데, 2주가 지난 후에도 여전히 통과되었다는 소식이 들리지 않았다..
따라서 나는 다시 한번 심각하게 고민해야 했다..
100여만원을 더 주고 맥북프로를 구입하느냐..
아니면 앞으로 몇주를 더 기다리고 맥북을 구입하느냐..
그런데.. 의외로 고민은 길지 않았다..
2주동안 기다리느라 이미 지쳐버린 나는 그냥 맥북프로를 선택하고 말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결국 맥북프로를 구입했다.


솔직히 그당시 맥북프로를 주문하면서..
맥북이 나오면 후회할거라 생각했었다..
아무리 봐도 100만원 이상 더 지불하면서 구입할만한 메리트가 그다지 없어보였다..
그리고..
나의 예감은 잘 맞는 편이다..

하지만.. 맥북프로에 대해서만큼은 내 예감이 틀렸다..
제품을 받은 2006년 11월부터 2008년 2월 현재까지 단 한순간도 후회해본 적이 없다.
맥북에 비해 넓은 화면과 강력한 성능은 100만원이라는 돈이 아깝지 않게 느끼기에 충분하다고 생각된다..
물론 사람마다 다르겠지만..

어쨋든..
맥북프로를 BTO를 통해 메모리를 2기가로 업그레이드해서 구입하고..
그와 함께 무선 마이티 마우스와 맥북프로 애플케어까지 함께 구입했다..
그리고...
나의 맥 라이프가 시작되었다..


'Apple > 나의 맥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나의 맥 이야기.. (Part.6)  (10) 2008.02.14
나의 맥 이야기.. (Part.5)  (16) 2008.02.08
나의 맥 이야기.. (Part.4)  (21) 2008.02.04
나의 맥 이야기.. (Part.3)  (30) 2008.02.02
나의 맥 이야기.. (Part.2)  (16) 2008.02.01
나의 맥 이야기.. (Part.1)  (14) 2008.01.31
  • BlogIcon 이레오 2008.02.01 16:55 신고

    크하하... 맥북에어도 지금 그 빌어멀 놈의 전파인증 중,,
    맥북프로... 몇백만원어치를 잘 해먹는 노트북이기도 하지요..

  • BlogIcon movi 2008.02.01 18:21 신고

    맥북프로로 시작하신게 다행일지도 모른다는 생각이 듭니다.
    저처럼 저렴한걸로 버텨보다가 결국 구입하는것보다 말이죠.. ^^

    • BlogIcon drzekil 2008.02.01 19:47 신고

      사실.. 제 주위에 있는 다른 맥북들을 보면..
      맥북도 괜찮을것 같습니다..
      다맥북이라면 맥북으로 그냥 만족하고..
      맥북프로의 강력함을 몰랐겠지요..

  • BlogIcon WaterFlow 2008.02.01 18:50 신고

    리얼 맥에 입문하는데에 많은 도움이 되는 글이네요 :D

    • BlogIcon drzekil 2008.02.01 19:49 신고

      도움이 되신다니 다행입니다..
      계속해서 쓸 예정입니다만..
      시간이 좀 걸릴것 같네요..

  • BlogIcon Nights 2008.02.01 23:23

    개인적으로 랩탑은 애플이 잘만든다는 생각은 들지 않아서리..
    하지만.. 아이맥은 정말로 갖고 싶습니다. ㅠㅠ

    아마 추후 제 시스템은 아이맥 + 보조 모니터 에다 UMPC 급 노트북을 들고다니는 형태가 될것 같네요.

    • BlogIcon drzekil 2008.02.01 23:40 신고

      저와는 생각이 좀 다르신듯 하네요...^^
      맥북만큼 싸고 성능 좋은 노트북은 찾아보기 힘듭니다..
      물론 UMPC같은것을 바라신다면 또 다른 이야기가 되겠지만요..^^

      전 지금 집의 컴퓨터를 맥으로 바꿀 궁리를 하고 있습니다만..
      이상하게 요번 컴퓨터는 고장도 안나네요..^^

  • BlogIcon 영웅시대 2008.02.02 08:31 신고

    저는 며칠전에 파워북으로 맥 라이프를 시작했는데요.. 아직은 익숙치 않아서 쉽지는 않네요. ㅋㅋ 그래도 맥 하는 재미는 있답니다^^ 글 잘보고 갑니다/ㅁ/ 즐거운 주말 되세요!

    • BlogIcon drzekil 2008.02.02 10:30 신고

      아무래도 오랫동안 윈도를 사용해와서 처음에 적응은 좀 어색하지요..
      그런데.. 저의 경우 제 예상보다 빨리 적응한듯 합니다..
      반년에서 1년정도는 걸릴거라 생각했는데요..
      1개월만 지나니 맥이 더 편하더군요..

  • BlogIcon eojss 2008.02.02 10:10 신고

    맥북 프로는 맥북보다 비싸지만 디스플레이와 디자인 그리고 성능 면에서 훨씬 뛰어납니다. 전문 개발자나 영상 편집에도 적합하기 때문에 맥북과는 비교도 안되게 잘 작동되죠..

    • BlogIcon drzekil 2008.02.02 10:31 신고

      예.. 그렇더군요..
      그런데.. 그런게 스펙상에서는 크게 드러나지 않는듯 합니다..
      스펙상으로 화면 좀더 크고..
      VGA가 더 좋은거 빼고는 크게 차이를 느끼기 힘들지요..
      어차피 디자인은 개인차가 있구요..
      스펙이 이야기해주지 못하는 무엇인가가 있더군요..^^

  • BlogIcon iF 2008.02.03 08:01

    맥북프로!!! 지금까지 단 한순간도 후회해 본적이 없죠. 하지만 바램이 있다면 언젠가 맥북프로에 워크스테이션 용 그래픽 카드가 -_- 들어갔으면 하는;;;

    • BlogIcon drzekil 2008.02.03 22:48 신고

      노트북에 워크스테이션용 그래픽카드를 바라시다니..
      너무 욕심이 과하신것 아닌가요..^^
      요즘은 집에서 쓸 데스크탑을 고민하고 있습니다..
      맥미니 하나 사서 사용할까 하는데..
      집의 데스크탑이 이상하고 고장이 안나네요..ㅡㅡ
      4년이나 됬는데 말이죠..ㅡ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