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WDC 2009가 일주일 앞으로 다가왔다.
아이폰과 스노우 레퍼드 등 많은 루머들이 쏟아져 나오고 있다.
앞으로 일어나는 일을 가장 잘 예측할수 있는 방법은,
역사를 살펴보는것이 한 방법이 될 수 있다.
그래서 최근 5년간의 WWDC 발표 내용을 간략하게 살펴본다.


WWDC 2008
2008년도에는 역시 아이폰이 가장 큰 내용이었다.
아이폰 OS 2.0과 아이폰 3G를 발표하였다.
특히 아이폰 3G는 전 세계에 출시하였다.
다만 한국이 빠졌고 아직까지 출시되지 못하고 있는게 개인적으로는 매우 아쉽다.
그 외에도 기존의 닷맥을 업그레이드한 MobileMe를 발표하였다.

WWDC 2007
2007년도의 가장 중심은 레퍼드였다.
2007년도 여름에 출시된 레퍼드를 WWDC 2007에서 가장 크게 다루었다.
타임머신, 퀵룩, 스페이스 등 강력한 기능들로 무장한 레퍼드는 크게 성공해서
현재 대다수의 맥이 레퍼드로 업그레이드 하였다.
또한 윈도용 사파리를 발표하였다.
웹 플랫폼으로써 윈도용 브라우저 경쟁에 뛰어든 과감한 선택이었다.
현재 사파리는 웹 브라우저 시장 10%에 육박하는 점유율을 차지하고 있다.

WWDC 2006
2006년도엔 맥프로, xserve를 발표하였다.
강력한 하드웨어를 발표함으로써 쾌적한 개발 환경을 제공하고자 한 애플의 노력이 엿보였다.
또한 레퍼드에 대한 소개가 처음으로 이루어졌다.
Scott Forstall의 타임머신 소개는 사람들에게 멋진 모습을 보여주었고,
레퍼드에 대한 기대를 한껏 크게 하였다.

WWDC 2005
2005년도의 WWDC는 가장 임팩트가 컸다.
바로 애플의 인텔 이주를 발표하였던 것이다.
그 파장은 엄청났다.
기존의 PPC와 결별하고 인텔로 이주함으로써
맥에 윈도를 설치하고, 역으로 윈도 머신에 맥OSX를 설치하고자 하는 시도가 생겼다.
또한 발표때 스티브 잡스는 그동안 모든 OSX가 PPC와 함께 인텔 CPU로도 함께 개발되고 있었다고 밝힘으로써
애플이 오랫동안 인텔 이주를 준비하고 있었다는 사실로 신뢰를 줌과 동시에,
그 전에 계속 떠돌던 OSX의 인텔 CPU 버전 출시에 대한 루머의 일부를 사실로 확인시켜 주었다.

WWDC 2004
2004년도에는 시네마 디스플레이와 타이거의 발표가 있었다.
이때 발표된 시네마 디스플레이는 현재 새로운 모델로 대체되었지만,
많은 사람들에게 좋은 평가를 받았다.
또한 타이거는 레퍼드 출시 이전까지 최고의 맥OSX로 그 명성을 날렸다.

WWDC는 개발자 회의라는 이름에 맞게 새로운 플랫폼에 대한 내용이 가장 많았다.
새로운 운영체제가 발표되기 전에는 그에 대한 소개가 필수적으로 나왔다.
따라서 스노우 레퍼드의 출시를 앞두고 있는 지금
WWDC 2009에서 스노우 레퍼드의 소개가 들어가리라는 것은 99% 확실하다.

또한 올해 3월에 있었던 아이폰 OS 3.0의 정식 출시가 이루어질 시기가 되었고,
그에 대한 발표도 있을것이다.

한가지 정도 더 발표된다면,
지금까지의 WWDC에서 발표된 하드웨어 제품은 보급형 제품은 거의 없고,
전문가용 제품이 대부분이었다.
따라서 아이맥이나 맥북은 없을것 같다.
다만 계속 루머가 나오고 있는 맥 기반 내지는 아이폰 기반의 넷북이 새로운 플랫폼으로써 나온다면 발표될 확률이 조금 있을것 같다.
하지만 기존의 맥OSX가 그대로 사용되는 넷북은 WWDC에서 발표되지는 않을것 같고,
아이폰 OS 3.0을 기반으로 하는 넷북이라면 발표될 가능성이 조금은 있어보인다.

하지만 그보다는 아이폰의 새로운 버전이 나올 확률이 더 높아보인다.
특히 최근 Palm Pre등 아이폰 킬러라 부르는 스마트폰들이 출시되고 있고,
아이폰 3G의 판매가 많이 둔화된 것을 감안해 보면 새로운 버전의 아이폰 출시가 더 탄력을 받는것 같다.

이찌 되었든 간에, 무엇이 발표되든 간에,
스티브 잡스가 발표하지 않더라도,
확실한 것은 애플을 좋아하는 유저들에게 이번 WWDC 2009는 분명 멋진 행사가 될 것이다.

  • BlogIcon 벗님 2009.06.02 10:13 신고

    스티브 잡스가 아니면 많이 아쉬울 것 같은데 말이죠.. ^^;
    그래도 역시 무슨 제품을 선보일지 기대는 100%

    • BlogIcon drzekil 2009.06.02 10:26 신고

      스티브 잡스가 안나온다고 하는데..
      얼굴정도는 비치지 않을까 조심스레 기대해봅니다..^^

  • BlogIcon 그래잇 2009.06.02 10:18

    전 개인적으로 아이팟이 나오지 않을까 생각중인데...
    그냥 별다른 전문적인 지식따위는없고
    아이팟 새버전이 나올때가 된것같은 느낌이 자꾸 드네요-_-;ㅋㅋ
    아무튼 아이팟 새버전만 안나왔으면 좋겠습니다
    제가 사용하고 있는게 구식이 되니까요..

    • BlogIcon drzekil 2009.06.02 10:27 신고

      아이팟은 안나올것 같습니다..
      신제품이 나온지 1년이 안되지 않았나요..^^
      내년 초쯤에 아이팟 신제품이 나오지 않을까요..

  • BlogIcon 푸드바이터 2009.06.02 10:18 신고

    기대 만빵으로 충전하고 있습니다. 넷북.. 간절히 기원합니다.. ^^

    • BlogIcon drzekil 2009.06.02 10:28 신고

      넷북에 대해서는 솔직히 좀 회의적이긴 합니다만..
      그래도 솔직히.. 정말 나오면 좋겠습니다..^^

  • BlogIcon All That J 2009.06.02 15:36 신고

    이번 WWDC도 무척 기대되는 작품(?)들이 많습니다.
    개인적으로는 스노우 레퍼드도 기대되고,
    타블렛이나 그런 새로운 라인업도 기대되고요... :)

    • BlogIcon drzekil 2009.06.02 16:58 신고

      애플의 이벤트들은 모두 기대가 되지요..^^
      기대가 되는게 없었더라도,
      기대되게 만드는게 애플의 능력인것 같습니다..

  • BlogIcon 공상플러스 2009.06.02 17:13

    두근두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