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쁜 일이 생겨서..
9월 9일 이벤트를 좀 늦게서야 보았다..
이미 무엇이 발표되었는지 주요 내용은 대충 알았고,
스티브 잡스가 복귀한 모습이 보고 싶어서,
바쁜 중에도 시간을 내서 보았다.


역시 최고의 박수소리는 스티브 잡스가 등장할때 나왔다. 
11개월만에 공식석상에서 모습을 드러낸 스티브 잡스는 매우 수척한 모습이었다.
반년간의 병가와 간 이식 수술..
회복되어서 조금은 보기 좋아지길 기대했는데,
여전히 수척해져 있었다.
그래도 많이 회복했으니 이벤트때 모습을 드러낸거라 생각한다.
나뿐만이 아니라 다른 사람들도 그렇게 생각했을듯..
어쨋든 이벤트에서 가장 많은 박수를 받았다.
무려 1분이 넘게 박수를 받았으니..

첫번째 소개는 바로 iTunes9 이다.
09년 9월 9일에 소개하는 iTunes9..
나름 신경을 쓴 듯 하다..
확 바뀐 아이튠스토어와, 새로운 프리미엄 컨텐츠인 iTunes LP..
하지만, 국내에는 아이튠스토어를 오픈하지 않아서 아쉬웠다..
눈에 가장 띄는것은 Home Sharing이었다..
꽤 괜찮을것 같다는 생각..
그리고 아이팟 터치/아이폰의 어플리케이션 관리도 추가되었다..

다음엔 아이팟 제품들인데..
이게 참 애매하다..
클래식은 용량 업그레이드,
셔플은 색상의 다양하게,
아이팟 터치는 가격 인하와 어정쩡한 2.5세대.. 아니 2.1세대쯤 될듯..ㅡㅡ
대신 아이팟 터치/아이폰용 게임 소개가 많았다..
흠..
근데.. 참 재미있어 보이더라..

그다음에 이어진 수년만의 One More Thing..
그동안 계속되었던 아이팟 나노의 카메라 장착이다.
이걸 5세대로 불러야 할지 4.5세대라 불러야 할지 잘 모르겠지만,
어쨋든 카메라가 들어갔다..
디자인은 별로 변한게 없고..
스틸사진은 안되고 동영상만 되는 카메라가 내장되었다.
위치가 아래쪽이라 조금 불편해 보이기는 하지만,
카메라를 위쪽에 넣기엔 액정때문에 적절한 공간이 없어서 어쩔수 없는 선택이었던것 같다.
그 외에 만보계가 포함되었고,
마이크와 스피커가 내장되었고,
드디어 라디오가 된다는 등 작은 기능 추가가 있었다.


이번 이벤트는 기대에 비해 큰 이슈는 없었던것 같다.
그런데..
스티브 잡스가 복귀했다..
여전히 수척한 모습이지만,
다시 공식 석상에 모습을 드러내었다.
그걸로 충분하지 않은가?

  • BlogIcon 새우깡소년 2009.09.14 11:34

    잡스가 등장하고, 객석에 있던 모든 이들이 기립박수를 전할때. 잡스의 모습에서 많은 생각들이 교차하겠구나 싶더라구요. 끊이지 않는 박수에 몸둘아 몰라 하던 잡스의 표정이 아직도 생생하네요.

    오히려 잡스가 큰 힘을 받아 내년의 또다른 키노트에서 혁신제품을 출시해내지 않을까 싶네요.

    • BlogIcon drzekil 2009.09.14 11:35 신고

      예.. 저도 스티브 잡스의 표정에서 많은 생각이 스쳐간다는 생각을 했습니다..^^
      다음번 이벤트는 언제가 될지.. 기대가 되네요..

  • BlogIcon Ray  2009.09.14 19:33 신고

    이번 이벤트는 주가에는 큰 영향을 주지 않았을 지 몰라도, 애플의 방향이 어떤거다라는걸 보여줬다고 생각합니다. 아이팟 라인업도 기능이나 성능상 거의 한계에 다다른 완성된 디자인과 라인업인데, 기술의 발전으로 베터리를 늘린다거나, 용량을 늘린다거나, 아니면 신개념 기술의 등장으로 뭐 완전히 새로운 인터페이스가 나오기전엔 큰 변화는 없을 것 같다는 생각이 드네요... (경쟁제품들이 워낙 삽질들을 하다가 인제 제품대 제품으로 좀 맞장 뜰만한 상황이 된거라. 아이팟 자체로 뭔가 큰 변화를 기대하긴 좀 힘들지 않을 까.. 싶습니다. 개인적으로는요..)

    • BlogIcon drzekil 2009.09.14 19:38 신고

      이제 아이팟은 주기의 막바지에 도달한것 같습니다..
      저역시 Mono님 말씀대로 큰 변화는 없을것 같네요..^^

  • BlogIcon 극악 2009.09.15 00:12

    불행인지 다행인지 터치의 변화가 크지 않아서 제 터치1세대의 생명도 더 길어진거 같습니다^^; 또 차세대 터치를 기다려봐야겠네요. (하지만 요즘엔 나노나 셔플이 정말 끌리네요! 작고 예쁜게...)

    • BlogIcon drzekil 2009.09.15 12:24 신고

      터치의 변화가 크지 않은것이,
      새로운 기기를 기다리는 사람에게는 아쉬움이지만,
      기존에 나온 터치를 갖고 있는 사람에게는 다행이겠네요..^^

  • BlogIcon liquidus 2009.09.17 18:11

    뭐 터치를 2.1세대 혹은 2.5세대라고 부르는건 당연한거지만

    나노의 변화는 지금까지의 나노 변화에 비교해도 꿇리지 않는것같네요

    디자인이 액정크기, 카메라 이외에 그대로인것만 빼면 라디오나 스피커, 카메라같은 기능의 추가는

    충분히 멋진듯합니다.. 근데 국내 가격좀..._-_ 이러다 훅간다...

    • BlogIcon drzekil 2009.09.17 18:27 신고

      그러고보니 나노는 충분히 5세대로 불릴만 한것같습니다.
      디자인에 큰 변화가 없어서 전체적인 변화가 적다고 느낀듯 합니다..
      가격은.. 좀 더 기다려봐야죠..
      전자파 인증 되면 좀 떨어질것 같기도 하구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