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플은 우리나라 시간으로 오늘 새벽 2009년 4분기 실적을 발표하였다..
한마디로 요약하면 맥은 계속 상승, 아이폰 만세, 아이팟은 이제 지는 해 정도로 요약이 가능할것 같다.

1. 맥
애플은 3백5만대의 맥을 팔았다.
맥 데스크탑은 787,000대, 맥 노트북은 2,266,000대를 팔았다.
데스크탑의 판매는 감소하고 있지만,
그보다 노트북의 판매 신장이 더 크다.

2. 아이폰
애플은 7,367,000대의 아이폰을 팔았다.
10월 30일에 중국에 출시할 예정이고,
한국에서도 조만간 출시될것 같다고 공식적으로 언급했다..
(어서 나와라..)

3. 아이팟
전체적인 아이팟 판매 대수는 전년도 대비 약간 줄었다.
그래도 여전히 시장의 70%를 장악하고 있다.
아이팟을 구입하는 사람의 50%가 처음 아이팟을 사용하는 사람이고,
아이팟 터치의 판매는 100% 늘었다.

4. 총합
애플은 총 매출은 98.7억달러이고, 순이익은 16.7억달러이다.

4분기 실적은 아날리스트들의 예상을 훌쩍 뛰어 넘었다.
스티브 잡스의 공백이 있었던가 의심스럽다.
또한 아이팟의 판매 감소는 그다지 신경쓰지 않아도 될것 같다.
다만 20%가량 감소한 맥 데스크탑 라인의 판매가 약간 걸린다.
조만간 맥 데스크탑 라인이 업데이트 되면 회복되리라 기대한다.

아이폰의 한국 출시를 공식적으로 애플이 언급하였다.
언제 판매가 될지 모르지만,
그리고 여전히 설레발일지 모르지만,
그래도 역시 기대해본다.
조만간 아이폰이 출시될것 같다..

사용된 그래프와 도표는 theAppleBlog에서 가져왔습니다.

  • BlogIcon kenu 2009.10.20 20:38

    잘 읽었습니다.
    제품 라인업이 드림팀인데, 데탑은 업그레이드 시기가 된 듯 합니다. iMac 여전히 좋은데 말이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