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퓨터는 이미 우리 생활속에 깊숙히 들어왔다. 이젠 컴퓨터 없이는 아무것도 할 수 없는 시대가 되었다. 컴퓨터가 생활 속에 깊숙히 들어옴으로써 가정마다 컴퓨터 한두대는 기본으로 설치되어 있다.

그렇다면 컴퓨터는 가전제품이라 할 수 있을까? 그에 대해서는 동의하기 어렵다. 가전제품으로써의 컴퓨터가 되기엔 컴퓨터에 손이 너무 많이 간다. 툭하면 바이러스에, 인터넷이 느려지고, 컴퓨터가 이상해져서 고쳐달라는 이야기를 꽤 많이 듣는다. 잘 관리한다고 신경쓰는 컴퓨터도 어느순간 느려지고 답답해져서 포맷과 재설치를 하는 경우가 종종 있다. 맥으로 스위칭하고서 가장 좋았던 부분중 하나는 관리에 특별히 신경쓰지 않아도 된다는 점이었다. 어쨋든 세심한 관리가 필요한 컴퓨터는 아직 편하게 사용할 수 있는 가전제품이라 생각되지 않는다.

그렇다면 컴퓨터는 계속 가전제품이 될수 없을까? 그에 대한 애플의 해답이 아이패드가 될수 있을것 같다. 아이패드는 쉽게 사용이 가능하고 특별한 관리 없이도 기본적인 기능을 문제 없이 사용할 수 있다. 사람들이 컴퓨터로 가장 많이 사용하는 기능인 웹서핑은 물론이고, 사진관리, 음악듣기도 쉽게 가능하다. 또한 간단한 문서 작성도 가능하고, 아직 가능하지 않은 분야도 많은 애플리케이션들이 그 빈자리를 채워줄 것이 분명하다.



아이패드에 대한 동영상을 보면 모두 편안하게 소파에 앉아서 사용한다. 컴퓨터를 사용하는 자세인 책상에 앉아있지 않고 마치 TV처럼 편안하게 사용한다. 아이패드가 가전제품으로 자리매김하고자 하는 모습을 보여주는 좋은 예가 될 것이다. 또한 사용도 컴퓨터와 연결하는 모습을 보여주지 않는다. 컴퓨터가 구지 없더라도 사용에 크게 지장이 없을 것으로 예상한다. 즉 단독으로 훌륭한 컴퓨팅 디바이스가 되고, 훌륭하게 사용자의 필요를 충족시켜줄수 있다. 또한 프로그램마다 보호되는 구조는 하나의 애플리케이션이 문제를 일으켜도 해당 애플리케이션만 재실행함으로 해결이 가능하고 보안에 대한 이슈도 최소화 시켜서 사용자로 하여금 이런 저런 걱정을 하지 않아도 되게끔 하였다.

우리는 TV를 시청하면서 느려질까봐 걱정하지 않는다. 냉장고를 사용하면서 다운될까봐 걱정하지 않는다. 세탁기를 사용하면서 해킹을 걱정하지 않는다. 그것이 아이패드가 바라는 모습이고, 아이패드가 가전제품을 향해 나아가는 방향이다.

  • 치즈 2010.04.01 01:26

    애플의 홍보와는 다르게 업무용 시장에서 한자리 차지할 것 같습니다. 가정에 제대로 자리잡으려면 시간이 좀 필요할 것 같고요.

    • BlogIcon drzekil 2010.04.01 10:07 신고

      애플제품은 지금까지 업무용보다는 개인용으로 각광받아왔습니다..
      제생각엔 아이패드도 업무용보다는 개인용으로 더 성공할것 같습니다..
      동영상도 사무실보다는 편안한 집이 배경이자나요..

    • 치즈 2010.04.01 16:42

      맞는 말씀입니다. 하지만 아이패드는 컨셉상 하지 않은 질문에 대한 답이고, 가정용 애플리케이션이 퍼지는데는 조금 시간이 필요하다 봅니다.(컨텐츠 포함) 물론 그리 길지는 않겠습니다만...하지만 업무용 모바일 기기에 대해서는 아이폰보다도 설득력있는 대안이고 즉각적 사용이 가능합니다. ebook이나 전자액자, 개인용 디지털 허브로서야 지금도 매력적이지만 겨우 그정도 미래를 보여주고 끝날 기기는 아니라고 생각하니까요.. 말씀하신 대로의 기기가 되려면 업무용 채택보다 좀 더 시간이 필요하지 않겠습니까?

    • BlogIcon drzekil 2010.04.01 17:27 신고

      오히려 업무용은 업무에 따라 같이 일할수 있도록 특화된 어플리케이션에 종속적이지 않나 싶습니다. 업무용으로 옴니아2가 많이 채택된 이유도 삼성의 마케팅도 있지만 윈도모바일용 업무 시스템이 이미 구축되어 있거나 구축 경험이 많아서가 아닌가 싶습니다. 아이패드도 아이폰과 마찬가지로 아직 업무용 인프라가 부족하다고 생각합니다. 오히려 가정용 어플리케이션은 개인 개발자들이 개발해서 배포하는 경우가 많아서 더 잘 보급될것 같습니다.

  • BlogIcon 박상혁 2010.04.01 13:37 신고

    국내유저들이 넷북과 노트북에 길들여진 상황에서
    아이패드가 한국시장에서 과연 경쟁력을 가질지 궁금하네요

    • BlogIcon drzekil 2010.04.01 14:40 신고

      전 넷북과 노트북에 길들여지지 않았다고 생각합니다.
      어쩔수 없이 노트북을 써야 하는 사람들은 그렇지만, 더 많은 수가 컴퓨터 사용을 어려워하지요..
      그런 사람들이 주된 시장이 될것 같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