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aw.com에 Office 2008 for Mac의 스크린 샷이 올라왔다.

한번 구경해보자.

사용자 삽입 이미지

워드의 스크린샷

사용자 삽입 이미지

워드의 스크린샷. 다양한 템플릿을 제공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파워포인트의 스크린샷

사용자 삽입 이미지

새로 추가된 My Day의 스크린샷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엑셀의 스크린샷


전체적인 느낌은 Office 2007 for PC와 비슷한 느낌이다. 하지만 확실히 맥의 냄새가 난다. Office 2008은 Universal Binary로 제작된다고 해서 정말 기대되고 기다려진다. 지금의 Office 2004 for Mac은 PPC용이라 인텔맥에선 많이 느린 느낌이 강하다.
더하여 한글 입/출력 문제가 잘 해결되면 좋겠다. 지금의 Office 2004 for Mac은 한글 타이핑 직후에 커서 이동을 하면 마지막 글자가 이동된곳으로 찍혀 나오는 버그가 있어서 사용이 불편하다. 또한 폰트가 안맞으면 윈도에서 작성한 문서의 한글이 깨져나오기도 한다. 이러한 버그들이 수정되면 좋겠다.
올해 하반기에 출시된다고 한다. 
모두들 스티브 잡스의 키노트 발표 및 iPhone에 열광하고 있는 중에
MS는 맥용 오피스2008을 2007년 하반기에 출시하겠다고 발표하였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당연히 UB이며, 매우 빠른 속도를 자랑한다고 하네요..
Ribbon이라는 UI를 사용함으로써 PC용 오피스 2007과 유사한 UI를 보여준답니다.
또한  MY DAY라는 간단한 일정관리 프로그램이 추가될 예정이라네요.

현재 PC용 오피스 2007이 나왔고 오피스 2007에서는 새로운 파일 포맷을 지원합니다.
이를 위해 맥용 오피스2004용 컨버터를 제공할거라고 합니다.

개인적으로는 한글 지원이 잘 되었으면 좋겠네요..^^
맥용 오피스2004는 한글 입력에 약간의 버그가 있어서 사용이 좀 힘들더군요..

TUAW에 이번주안에 CrossOver가 릴리즈 된다는 기사가 떴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CrossOver for Mac


크로스오버는 부트캠프, 패러럴즈, VMWare와 비슷한 윈도 프로그램을 맥에서 실행시키도록 하는 솔루션이라 알려져 있습니다.
부트캠프는 리붓을 통해 윈도를 구동시키고, 패러럴즈나 VMWare는 버츄어머신 위에서 윈도를 구동시키는데 비해 크로스오버는 OSX 위에서 바로 윈도 프로그램을 구동시킨다고 하네요..
그동안 크로스오버는 개발자들에게만 테스트용으로 배포되어왔습니다.

과연 호환성이 얼마나 되려는지 궁금합니다..
또한 속도도 매우 중요한 요소가 되겠지요..

어쨋든 이래저래 가슴 설레게 하는 맥월드 2007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