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폰3Gs를 사용하다가 아이폰4가 출시되었고, 그동안 잘 참아왔는데, 결국 참지 못하고 아이폰3Gs를 중고로 처분하고 아이폰4를 구입하기로 계획을 세웠다. 아이폰4 예약하고, 아이폰3Gs를 중고로 시장에 내놓았다. 아이폰3Gs가 안팔리면 어떻게 하나 고민했는데, 왠걸 2시간만에 뚝딱 팔려버렸다. 덕분에 아이폰4가 오기 전까진 아이폰이 없이 지내야 했다.

아이폰3Gs가 팔리고 나선 모토로이를 4일정도 사용하였다. iOS와 안드로이드를 비교해볼 좋은 기회였다. 물론 나는 아이폰에 너무 익숙해져 있었다. 4일간 사용해본 모토로이는 솔직히 좀 별로였다. 일단 내 폰이 아니고 다른 사람의 모토로이를 잠시 빌린것이라 내 마음대로 프로그램을 설치할 수 없었다. 설치를 못해도 안드로이드 마켓에서 어플을 좀 찾아보았는데, 어플을 찾기도 어려웠다. 게다가 모토로이의 터치패널은 정말 별로였다. 살짝 닿기만 해도 자꾸 인식해서 원하지 않는 동작을 했고 너무 불편했다.

그후에 1주일정도 LG의 시크릿을 사용했다. 아이폰으로 바꾸기 전의 폰이 LG의 폰이어서 시크릿의 문자입력 등 인터페이스에는 빠르게 적응한것 같다. 하지만 역시 문제는 터치패널이었다. 터치패널은 정말 별로였다. 단순히 슬라이드를 열고 닫는데도 터치패널이 자꾸 눌려서 꽤 귀찮았다. 또한 앱으로 못하는 것이 없었던 아이폰에 비해 피쳐폰은 정말 할게 없었다. 덕분에 출퇴근하면서 책을 들고 다니며 독서를 하게 되었다..^^

무엇이든지 없어져봐야 그 소중함을 알수 있다고 하는데, 아이폰이 딱 그러했다. 아이폰이 없어지니 정말 불편한점이 한두가지가 아니었다. 메일확인이 안되고, SNS 역시 쉽지 않았다. 인터넷과 단절된 느낌이 정말 강하게 들었다. 또한 게임등 짜투리 시간에 머리를 식힐만한 거리도 없어져서 심심하였다.

그래서..
어제 받은 아이폰4가 정말 좋다. 덕분에 아이폰4로 이거저거 하느라 어제밤에 늦게 잠들었다..

  • BlogIcon 라디오키즈 2010.10.27 12:36 신고

    저도 오랜 안드로이드폰 생활에서 아이폰으로 넘어오니...-_- 초기 혼란이...
    어떤 제품의 우열을 떠나서 내 몸에 베인 습관과 학습의 무서움을 느낀 시간이었네요. 지금은 아이폰에 제법 적응했고요.^^

    • BlogIcon drzekil 2010.10.27 12:56 신고

      예.. 익숙해지는 것이 정말 중요한것 같습니다..

    • BlogIcon vbmania 2010.10.27 14:21 신고

      그게 바로 사람들이 Mac이 어렵다고 하는 주된 이유죠..

    • BlogIcon 라디오키즈 2010.10.27 14:53 신고

      vbmania// 제게 맥이 어려웠던(?)건 한영 전환부터였습니다. 그래서 맥북을 팔았죠. 응?

    • BlogIcon drzekil 2010.10.27 15:44 신고

      전 의외로 맥에 적응을 빨리 했던것 같습니다.
      예전에 시프트-스페이스로 한영전환 하던거랑 비슷하게 커맨드-스페이스로 되니 그다지 어렵다는 생각이 안들더군요..
      스위칭의 최대 적은 인터넷 환경이었는데, 그나마도 요즘은 많이 좋아진것 같습니다..

  • BlogIcon A2 2010.10.27 14:37

    저는 지난 금요일부터 아이폰4를 사용하고 있습니다. ^^
    기존과 방식이 다른건 금방 적응하는데 대체할 기능이 아예 존재조차 안하면 정말 불편합니다.

    • BlogIcon drzekil 2010.10.27 15:46 신고

      예.. 대체 가능한 기능이 없다면 정말 불편하죠..
      안드로이드를 좀 꾸준히 사용할 기회가 있다면 좋겠네요..
      안드로이드의 장점도 느껴보고 싶어요..
      4일만으로는 적응도 못했습니다..

  • BlogIcon bum 2010.10.27 15:53

    축하합니다~ 전 3년을 참아 아이폰4를 마련하고 나니 이거 가지고 노느라 업무에 지장이 올 정도네요. 긴 출퇴근 시간도 아주 짧게 느껴질 정도이니.

    이젠 아이폰 없으면 패닉 될 것 같습니다. 터치 1세대도 나름 잘 사용했었는데..

    전 맥을 처음 만졌을때, 정말 아무것도 할 수 없어서 껍데기만 구경했던 기억이 있네요. 계산기 하나 겨우 실행했던 아픈 기억이..

    • BlogIcon drzekil 2010.10.27 16:13 신고

      ㅎㅎ 전 2년 반을 기다려서 아이폰3Gs를 마련했었더랬죠..
      그리고 10개월만에 처분하고 다시 아이폰4로 바꿨구요..
      정말 아이폰 없으니 심심하더라구요..^^

  • BlogIcon 극악 2010.10.30 00:20

    저도 아이폰4로 가고 싶은 마음이야 굴뚝같지만... ㅠㅠ 얇아질 지갑을 생각하니 참아야...
    어서 빨리 약정이 끝났으면 좋겠네요~

    • BlogIcon drzekil 2010.10.30 22:31 신고

      초기에 갈아타시지 않으셨나요..
      그렇다면 위약금과 중고시세가 별로 차이가 안납니다..
      제가 이번에 아이폰4로 갈아탄것도 위약금과 중고시세의 차이가 크지 않아서입니다..
      아이폰4 정말 만족이에요..^^

    • BlogIcon 극악해골 2010.11.04 01:04 신고

      네~ 12월달에 구입했으니 초기에 3gs구매한건데요~ 우선 신제품을 기다려보고 싶어서^^; 아이폰4로 안넘어가는중입니다.. 용량이 32기가가 최대인거도 약간 걸리고요~

    • BlogIcon drzekil 2010.11.04 10:47 신고

      ㅎㅎ 저도.. 아이폰 5가 나오면 또 고민할것 같습니다..

  • BlogIcon 종달 2010.11.09 15:06

    저도 아이폰 약정승계 하려고 준비중입니다...
    모토로이를 같이 쓰는중인데요(공짜폰이라고 하길래...)나름명기이긴 하지만... 뭔가 부족하달까요??
    그래도 못쓸만한건 아닙니다...

    그리고, 아이폰이 없을시절에는 어찌했을까요?
    전 개인적으로 좋은기회가 아니였나 싶습니다...

    요즘 아이폰이 급속도로 퍼지면서 이거 없으면 않되는 중독증상이 나는거같아서 내심 불안해집니다...

    어른들은 노력하면 조절이 되지만 아이들은 문제가 있다죠...(어느 한 웹튠에도 그런 에피소드가 있어서 보면서도 재미있으면서 한편으로 씁쓸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