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폰4는 우리나라에 출시된 이후 계속 엄청나게 주문이 되고 있다.
현재 16기가는 71차, 32기가는 72차의 예약을 받고 있고 64만대 가까이 예약 되었다.
그리고, 현재 32기가는 60차의 개통이 눈앞이고, 16기가는 53차까지 개통이 되었어야 한다.
개통에 대한 공지는 예약한 사람들에게 각각 문자로 통보되고,
또한 쇼 공식 블로그를 통해 공지도 되었다.

그런데, 문제는 공지 및 문자 안내처럼 개통이 안되는 경우가 많다는 점이다.
쇼 공식 블로그에도 해당 내용들이 댓글로 많이 달려있다.
현황을 파악해 보면, 보통 KT에서 개통을 공지한 2일 전에 문자를 보내주는데,
그 문자는 잘 받은 경우가 거의 대부분이다.
하지만 대리점에서 연락 받기를 또는 대리점에 확인해보면,
실제로 물건이 없어서 개통이 안되고 기다리라는 이야기를 하는 경우가 너무 많다.
물론 정상적으로 받은 경우도 있겠지만 말이다.
전체적으로 물량이 부족한가 싶으면 그것은 또 아니다.
공지는 계속해서 다음 차수들이 개통된다고 하고 있다.

KT에서 공지를 하고 문자를 보낸 것은, KT가 예약한 사람들과 한 약속이다.
이것을 대리점에서 깨고 있다.
대리점에서는 물건이 없어서 어쩔수 없다고 하는데,
물량은 KT에서 주는것이니 결국 KT의 책임이라는 것이다.

어쨋든, 예약자들은 대리점을 보고 예약한것이 아니라 KT를 보고 예약을 했다.
또한 KT는 예약한 사람들을 대리점에 연결해주었다.
즉 KT는 자신들이 한 약속을 최선을 다해 지켜야 한다.

KT는 예약하는것이 아이폰4를 받는 가장 빠른 방법이라고 이야기해왔고,
꽤 잘 지켜가고 있다.
그런데, 하나를 지키니 다른것이 문제가 생겼다.
이런 사태가 커져만 가는것은 KT의 유통 문제라고 생각한다.
이 모든것이 KT가 광고하는것 처럼..
SHOW 때문이다.

  • BlogIcon Ray 2010.10.22 11:28

    오프라인 판매를 안하는것도 좀 웃깁니다.. 계속 저렇게 예약판매 형식으로 갈껀지.... 황당하기도 하구요

    • BlogIcon drzekil 2010.10.22 14:43 신고

      오프라인 판매는 안하는것이 아니라 못하는것 같습니다..
      예약자들에게 판매할 물건도 부족하기때문에 오프라인에 물건을 못푸는것이라 생각합니다.

    • BlogIcon Ray  2010.10.22 21:46 신고

      그렇다고 보기엔.. 예약 시즌2 라는것부터 이해가 잘 안가는 판매 방식이라고 생각이 들었거든요.....

    • BlogIcon drzekil 2010.10.23 01:57 신고

      시즌2는 저도 솔직히 좀 별로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만..
      KT의 판매전략이라고 생각하렵니다..
      일단 예약중에는 오프라인 판매는 계속 안할것 같네요..

  • BlogIcon 종달 2010.11.09 15:17

    대리점에서 엄한 생각을 하는건 아닐까요???

    어떤분은 아이폰4를 오프라인으로 구입하셨다고도 합니다...

    대리점에선 예비 물품을 좀더 들여와서 그걸 팔았다고도 하더군요;;;

    • BlogIcon drzekil 2010.11.09 16:36 신고

      KT입장에서 모든 대리점을 완벽히 통제하기는 힘들것 같습니다..
      그래도 저렇게 약속을 못지키면서 계속 공지를 하는것은 문제가 있다고 생각합니다.

  • BlogIcon EC0-349 2011.11.02 14:39

    그렇다고 보기엔.. 예약 시즌2 라는것부터 이해가 잘 안가는 판매 방식이라고 생각이 들었거든요.....

오늘 아이폰에 대한 최대 이슈는..
아이폰 수령과,
수령에 이은 개통 문제일 것이다..
아이폰 배송 이슈 KT의 잘못이라 생각하지만,
이제 많은 분들이 받은것 같다.
한편 개통문제는..

잠시 과거를 회상해 보면,
처음 아이폰이 출시 되었을때에 미국에서도 비슷한 개통 문제가 있었다.
AT&T와 애플, 양쪽에서 판매 및 개통하면서 많은 문제가 생겼던 기억이 있다.
우리나라에서도 같은 일이 생길줄이야..
외국의 사례를 보고 배운게 없는건지..

대략 6만명 이상의 예약 구매자들이 있다고 한다..
개통은 오늘부터 금요일까지..
대충 러프하게 잡아서 하루에 1만2천명씩 개통해주어야 한다..
업무시간이 10시간정도라 가정하면,
시간당 1,200명..
1명 개통하는데 10분정도 걸린다고 하면 120명 정도의 개통 인원이 필요하다.
물론.. 개인적으로 대리점 가서 개통하기도 하지만,
개통에 문제가 생겨서 지연되는 경우도 있을수 있으므로 넘어가자..
문제가 생길만한 인원이 아니다..
이정도는 아무런 문제가 없어야 하는거 아닌가..
KT의 아마추어적인 일처리가 좀 아쉽다..
많은 사람들이 이야기하듯, KT의 만년 2위의 이미지를 벗을 수 있는 좋은 기회였는데,
오히려 이러니까 만년 2위지 라는 생각으로,
만년 2위의 이미지를 굳혀버린듯..

난 11월 중순 신종플루로 격리되었고,
덕분에 무진장 늦게 예약했다..
끝물에 겨우 예약했다..ㅜㅜ
결국 목요일이나 금요일에서야 받아서 개통이 가능할 것이다..
그런데, 12월 1일, 그러니까 내일부터 대리점에서 아이폰 구입이 가능하단다..
그다지 쓸모 없어 보이는 예약 사은품을 그냥 버리고 대리점에서 구입해볼까 생각도 해본다..
꽤나 끌린다..^^

  • BlogIcon Kwon Jeong 2009.11.30 19:30

    한국 아이폰 출시를 보면서 어찌나 답답하던지... 어렵게 출시하면서 그거 하나 제대로 못해 이렇게 욕을 먹는지.. 아쉽기만 합니다. 암튼 모든 분들이 빨리 받아보셨으면 좋겠네요.

    • BlogIcon drzekil 2009.11.30 20:11 신고

      간단한게 없다는 것은 알고 있습니다만..
      참 아쉽네요..
      기다리기도 힘들구요..ㅜㅜ

  • BlogIcon 준인 2009.11.30 19:37

    SK로 나왔다면 광고 쩔게 하고 요런거 런칭쇼도 존내 대박으로 했을텐데 말입니다.
    (SK마케팅앤컴퍼니와 제일기획 사람들이 넘 무서워요...)

    • BlogIcon drzekil 2009.11.30 20:12 신고

      그럴지도 모르지만..
      아닐지도 모릅니다..
      우리나라 IT 회사의 행사는 아무래도 좀 부족한 점이 있더라구요..
      그래도.. 이번 KT보다는 좋았을것 같습니다..

  • SK맨 2009.12.01 11:04

    개통에 10분? 그건 고객에게 아무 문제 없을때 얘기구요, 가입자정보불일치/계좌번호오류/미납/체납/신용불량/금융불량/회선초과/3개월내 재이동/번호이동인증오류 등으로 인해서 개통에 30분 이상 걸리는 경우가 허다합니다. 뭔넘의 전화는 그리도 많이들 하는지... 한번만 생각해봐도 되는 찌질한건 제발 좀 안물어 봤으면 합니다. 그리고 개통인원을 단순히 1명에10분해서 120명이라고 계산하셨는데, 다른 개통은 안한답니까? 그리고, 120명 개통직원 보유하고 있는 대리점이 있을까요? 1/4인 30명만 보유해도 초대형 대리점인건 아시나요? 여기저기서 개통직원들 긁어 모아서 개통했을텐데, 그 정도면 잘한거라고 보아집니다. ^^

    • BlogIcon drzekil 2009.12.01 11:07 신고

      예.. 최소한으로 잡고 저렇게 이야기한 겁니다..
      본문에도 썼듯이 전화개통 말고 직접 대리점으로 가셔서 개통하시는 분들도 꽤 되는것 같으니 말이죠..
      KT 전체적으로 200명정도의 인원은 쉽게 확보할수 있지 않을까 싶은데 그것조차 준비가 안된듯 해서 아쉽습니다..

  • MarKim 2009.12.01 12:46

    부끄럽군요. 세련되지 못한 공기업 KT라는 사실을 망각하고 그저 예약을 했더니. 내 나이가 부끄럽습니다.
    11월 28일, 30일 지나 이젠 12월 1일인데..배송의 흔적도 없고 준회원으로 등재된 싸이트엔 배송완료로 되어 있고..받지는 못하고..전화는 절대로 되지 않고..당연히 속은 거지만..내 잘못도 커서 하소연도 못하고...

    • BlogIcon drzekil 2009.12.01 13:04 신고

      MarKim님께서 부끄러워할 필요는 없는것 같습니다..
      말씀하신대로라면.. KT에 전화해서 확인을 잘 해보셔야 할것 같네요..
      그런데.. 전화가 잘 안된다고 하더군요..
      이래 저래 고민이 많으시겠네요..ㅜㅜ

  • leennie 2009.12.01 21:07

    무슨 이런 고민을 하시나요 취소하고 당장 오프라인 가셔야죠ㅋ
    채권보전료빼구고 가입비빼주고 사은품주고 당장 개통가능한 오프라인 가세요... 쇼폰스토어 my ass!
    저번주 쇼폰스토어에서 금요일에 예약했으면 이번주에 받는것도 무리일 뿐더러
    개통은 꿈같은 이야기인듯싶네요
    전 22일 6시예약인데 아직도 개통문자가 안오네요

    대리점 직영점마다 계속 풀릴텐데 며칠있으면 당일 개통도 될지 몰라요
    오늘 쇼대리점,직영점 서너군데 찾아 갔는데 전부 자기매장서 신청한거 아니면 개통못해준답니다.
    그말은 자기매장서 사면 바로 된다는 이야기

    아나 뭐 이런 dog like 시추에이션...

    • BlogIcon drzekil 2009.12.01 21:42 신고

      오늘 오후에 아이폰을 받아버렸습니다..
      아직 개통은 되지 않았는데..
      M&S 직영점이 집 근처에 여러개가 있네요..
      내일 오전에 들러서 개통하면 될것 같습니다..
      근처 대리점으로 가려고 했는데..
      예상보다 빨리 아이폰이 도착하는 바람에 저도 모르게 뜯어서 갖고 놀고 있더군요..
      기기 만족도는 매우 높네요..^^

  • 윤영 2009.12.03 22:24

    저는 다른 사람들보다는 수월하게 된건 가봐요. 25일 01시에 예약되었고^^, 2일날 배송받았어요. 그리고는 곧장 근처 대리점가서 그날 저녁 바로 개통.. 그럼에도 불구하고 역시 실망스러운 점이 많았어요. 우선 폰스토어 예약한 사람에게 주는 상품의 종류가 너무 적고 게다가 심하게 안이쁘고ㅠㅠ, 채권료 그부분은 참,, 할부로 사고싶지 않은데 억지로 할부로 사는 건도 좀 그런데 채권료까지 내야하니 영 맘이 안좋더라구요. 그리고 사실 개인적으로 제일 너무하다 싶었던건 폰스토어 싸이트 자체가 아이폰으로 제대로 볼 수 없다는 점이었어요. 맥북으로도 마찬가지고요. kt에서 아이폰 들여오면서도 여전히 홈페이지를 사파리나 파이어폭스에서 제대로 실행될 수 있게 해놓지 않았더라구요. 여러가지로 제대로 준비를 하지 못했다는 느낌이 들었어요.

    • BlogIcon drzekil 2009.12.04 11:29 신고

      폰스토어 상품은 좀더 다양한 제품을 구비해놓을 필요가 있는듯 합니다.. 할부같은것은 그냥 일시불로 받아도 될것 같은데.. KT가 아직 융통성이 없는듯 합니다.. 언제부터인가 국내 사이트, 특히 쇼핑 사이트에 대한 기대는 없어진듯 합니다..ㅜㅜ

  • BlogIcon true religion sale 2010.06.30 18:02

    되도 않는 싸움 많이 하긴 합니다 -_-;

  • BlogIcon ed hardy bekleidung 2010.07.01 12:47

    폰스토어 상품은 좀더 다양한 제품을